2019.09.21 (토)

  • 흐림속초21.1℃
  • 흐림19.7℃
  • 흐림철원19.5℃
  • 흐림동두천19.8℃
  • 흐림파주19.2℃
  • 흐림대관령15.6℃
  • 흐림백령도22.5℃
  • 흐림북강릉20.0℃
  • 흐림강릉21.1℃
  • 흐림동해18.1℃
  • 흐림서울22.1℃
  • 흐림인천22.2℃
  • 흐림원주18.7℃
  • 비울릉도17.9℃
  • 비수원21.3℃
  • 흐림영월17.2℃
  • 흐림충주18.2℃
  • 흐림서산20.1℃
  • 흐림울진17.5℃
  • 비청주19.2℃
  • 비대전19.8℃
  • 흐림추풍령18.2℃
  • 비안동18.5℃
  • 흐림상주19.1℃
  • 비포항21.6℃
  • 흐림군산19.2℃
  • 비대구20.0℃
  • 비전주19.1℃
  • 비울산19.6℃
  • 비창원18.5℃
  • 비광주17.8℃
  • 흐림부산19.7℃
  • 흐림통영19.1℃
  • 비목포18.5℃
  • 비여수18.6℃
  • 비흑산도17.6℃
  • 흐림완도18.2℃
  • 흐림고창18.1℃
  • 흐림순천17.1℃
  • 비홍성(예)19.3℃
  • 비제주19.4℃
  • 흐림고산19.1℃
  • 흐림성산20.3℃
  • 비서귀포20.2℃
  • 흐림진주18.8℃
  • 흐림강화20.3℃
  • 흐림양평20.3℃
  • 흐림이천18.9℃
  • 흐림인제18.8℃
  • 흐림홍천19.0℃
  • 흐림태백14.2℃
  • 흐림정선군16.8℃
  • 흐림제천17.3℃
  • 흐림보은19.1℃
  • 흐림천안17.9℃
  • 흐림보령19.3℃
  • 흐림부여18.5℃
  • 흐림금산18.9℃
  • 흐림부안19.6℃
  • 흐림임실17.0℃
  • 흐림정읍17.9℃
  • 흐림남원18.1℃
  • 흐림장수16.5℃
  • 흐림고창군18.2℃
  • 흐림영광군18.0℃
  • 흐림김해시19.5℃
  • 흐림순창군17.5℃
  • 흐림북창원18.3℃
  • 흐림양산시20.0℃
  • 흐림보성군18.0℃
  • 흐림강진군17.8℃
  • 흐림장흥17.8℃
  • 흐림해남17.2℃
  • 흐림고흥17.5℃
  • 흐림의령군19.3℃
  • 흐림함양군17.9℃
  • 흐림광양시17.9℃
  • 흐림진도군17.9℃
  • 흐림봉화16.4℃
  • 흐림영주16.0℃
  • 흐림문경18.0℃
  • 흐림청송군17.2℃
  • 흐림영덕17.4℃
  • 흐림의성20.0℃
  • 흐림구미19.3℃
  • 흐림영천19.2℃
  • 흐림경주시19.9℃
  • 흐림거창17.2℃
  • 흐림합천18.9℃
  • 흐림밀양19.6℃
  • 흐림산청18.2℃
  • 흐림거제19.4℃
  • 흐림남해18.4℃
기상청 제공
KAI 안현호 신임 사장 “미래 먹거리 발굴에 총력 다할 것”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제

KAI 안현호 신임 사장 “미래 먹거리 발굴에 총력 다할 것”

5일, 사천 본사서 공식취임… 안현호 대표이사 체제 본격 출범
끊임없는 혁신과 상생 생태계 주문, 구성원과 성과 공유 강조

KAI 안현호 사장 사진.jpg

 

한국항공우주산업㈜(이하 KAI) 안현호 사장이 공식 취임했다. 


KAI는 5일 경남 사천 KAI 본사에서 임시주주총회 및 이사회를 개최하고 안현호 내정자를 제7대 대표이사 사장으로 선임했다. 임기는 오늘부터 3년간이다. 


지난달 21일 KAI 이사후보추천위원회는 안 사장이 산업 육성정책에 정통하고 해외시장에 대한 이해도가 높은 점을 들어 국내 항공우주산업을 이끌어 갈 적임자로 추천 배경을 밝힌 바 있다.


이날 열린 취임식에서 안 사장은 “미래 먹거리 발굴로 KAI가 한 단계 더 도약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할 것”이라며 수출  확대와 신사업 개척을 위해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이를 위해 KAI는 국산 항공기 마케팅 활동 강화와 원가절감을 추진하는 한편, 핵심기술의 R&D 확대 등으로 신사업을 발굴한다는 방침이다.


또한 안 사장은 “국내외 경기는 장기 침체로 불확실성이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4차 산업혁명이라는 패러다임의 변화 속에서 혁신하지 못하는 산업과 기업은 도태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현재 주어진 여건에 안주하지 말고, 끊임없는 혁신을 통해 제품과 서비스의 부가가치를 제고해 나가야 할 것”이라며 KAI 구성원들의 힘을 한 데 모아줄 것을 당부했다.


국내 항공우주산업 전체를 성장시키기 위해 고객, 협력사 등과 함께 상생 협력하는 산업 생태계를 만드는 방향도 제시했다. 


안 사장은 “중소 협력사를 육성하고 산업 생태계 조성을 통해 경쟁력을 강화하고 글로벌 항공업체로 도약해야 한다”며 “대한민국 경제를 견인할 미래 성장동력 산업으로 거듭나야 한다”고 강조했다.


KAI 구성원에게는 “회사에 대한 자부심을 가지고 구성원 모두가 즐겁게 일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어 나가자”고 독려했다.


아울러 구성원들이 역량을 발휘해 높은 성과를 창출할 수 있도록 회사가 이뤄낸 성과를 구성원들에게 다시 공유해 선순환 하는 데 적극 나설 것임을 밝혔다. 


한편 안현호 사장은 취임식 후 항공기 생산현장과 개발센터, 성능개량과 MRO사업을 추진 중인 KAEMS를 방문해 직원들을 격려했다.